미주 멘토링

rollingBanner
rollingBanner

불법체류자 영주권 취득

물방울갯수 40

저는 학생신분으로 20년전에 와서 지금까지 신분없이 살고 있습니다.

그런데 저의 아는 분이 저와 비슷한 사정에 있었지만 한 변호사를 통해서

학생 신분을 살려서 그리고 최종적으로 한국에 나가서 영주권을 신청해서

받았다는 분이 계셔서 그 변호사분에게 연락을 했더니 가능하다고 하는데

저는 도저히 믿기 힘들어서 전문가 분들의 솔직한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비공개 North Jersey 영주권

답변하시면 내공 10점을, 답변이 채택되면 내공 40점과 물방울 40개를 드립니다.

님, 멘토가 되어 주세요.

답변하시면 내공 10점을, 답변이 채택되면 내공 40점과 물방울 40개를 드립니다.

비공개 님 답변

동별 채택 4 채택율 16.7% 질문 1 마감률 0%

가능하다고 하시는 변호사분께 구체적으로 어떻게 가능한지 물어보시는게 빠를꺼같은데요...

제 생각입니다만 영주권 받기가 그렇게 쉬우면 너도나도 다 받았져

그리고 그 방법이 무엇인지 궁금하네요. 변호사님께 꼭 여쭈어보시길 ! 궁금해요 !

가능하다고 하시는 변호사분께 구체적으로 어떻게 가능한지 물어보시는게 빠를꺼같은데요...

제 생각입니다만 영주권 받기가 그렇게 쉬우면 너도나도 다 받았져

그리고 그 방법이 무엇인지 궁금하네요. 변호사님께 꼭 여쭈어보시길 ! 궁금해요 !

비공개 님 답변

동별 채택 28 채택율 5.5% 질문 30 마감률 0%

님의 '아시는분' 이 그렇게 쉽게 받았을리가요. 영주권 받은 과정의 100%를 말해주지 않았을 경우가 큽니다.

변호사라고 미국 이민법을 이기지는 않습니다. 그리고 요즘은 거의 불가능하다고 보면 됩니다.

트럼프 정권 이후로 영주권자들도 벌벌 떠는 상황에 법 어기고 눌러앉은 사람한테 왜 영주권을 줄까요?

느낌상 여자분인것같은데 무슨 한국 군대 걸리는것도 아니면 여기서 살기 힘들면 그냥 한국 가세요

신분없이 계속 사는게 좋으시다면 뭐 어쩔수없구요. 한국을 나가서 영주권을 받아서 다시 돌아왔다는거

100,000,000% BULLSHIT 으로 생각됩니다. 그리고 참고로 미국 사는 한인들 중에 불체인거 속이면서

영주권자라고 하고 다니는 사람들 많아요

님의 '아시는분' 이 그렇게 쉽게 받았을리가요. 영주권 받은 과정의 100%를 말해주지 않았을 경우가 큽니다.

변호사라고 미국 이민법을 이기지는 않습니다. 그리고 요즘은 거의 불가능하다고 보면 됩니다.

트럼프 정권 이후로 영주권자들도 벌벌 떠는 상황에 법 어기고 눌러앉은 사람한테 왜 영주권을 줄까요?

느낌상 여자분인것같은데 무슨 한국 군대 걸리는것도 아니면 여기서 살기 힘들면 그냥 한국 가세요

신분없이 계속 사는게 좋으시다면 뭐 어쩔수없구요. 한국을 나가서 영주권을 받아서 다시 돌아왔다는거

100,000,000% BULLSHIT 으로 생각됩니다. 그리고 참고로 미국 사는 한인들 중에 불체인거 속이면서

영주권자라고 하고 다니는 사람들 많아요

비공개 님 답변

동별 채택 5 채택율 20% 질문 12 마감률 0%

스토리가 딱그려지네요

돈받고 한국으로 내보내면 10년간 미국입국 불가능하니

입 싹닦기 참 쉽죠잉.

스토리가 딱그려지네요

돈받고 한국으로 내보내면 10년간 미국입국 불가능하니

입 싹닦기 참 쉽죠잉.

비공개 님

정답 같네요

비공개 님 답변

금메달 채택 1,299 채택율 19.4% 질문 83 마감률 0%

결국은 완전 사기극을 벌일것 같은데

변호사도 가짜...영주권 받았다는 사람도 가짜 (바람잡이)

그래서 윗분이 말한것 처럼 서류만드는척 하고 돈은 다 받고 

그다음에 한국가서 기다리라고 보낸후에

어차치피 한국가면 10년동안 다시는 미국에 돌아 오지 못하니까..

두 사기꾼이 박장대소하면서 5:5로 나누겠지요.

결국은 완전 사기극을 벌일것 같은데

변호사도 가짜...영주권 받았다는 사람도 가짜 (바람잡이)

그래서 윗분이 말한것 처럼 서류만드는척 하고 돈은 다 받고 

그다음에 한국가서 기다리라고 보낸후에

어차치피 한국가면 10년동안 다시는 미국에 돌아 오지 못하니까..

두 사기꾼이 박장대소하면서 5:5로 나누겠지요.

비공개 님 답변

은메달 채택 756 채택율 15.7% 질문 26 마감률 0%

저도 사기에 한표.

 

저도 사기에 한표.

 

비공개 님 답변

동별 채택 4 채택율 7.3% 질문 0 마감률 0%

불체자로 영주권 따는 방법은 오직 하나, 시민권자나 영주권자와 결혼 입니다. 나머지는 다 사기 입니다.

불체자로 영주권 따는 방법은 오직 하나, 시민권자나 영주권자와 결혼 입니다. 나머지는 다 사기 입니다.

비공개 님 답변

동별 채택 1 채택율 5% 질문 2 마감률 0%

다들 부정적으로 얘기하셔서 옆에서 확실히 본 한케이스만 얘기드리겠 습니다 

변호사 분이 하신건 아니고 브로커분이 하신 케이스를 직접 본적이 있습니다 

7년전 쯤 얘기 였구요 자세한 내용을 드리기는 좀 그래서 얘기 못드리지만 

불체자 이셨는데 출국안하시고 영주권 배우자분 만나서 바로 신분 받으시는거 봤습니다 참고만 하세요 ^^  

다들 부정적으로 얘기하셔서 옆에서 확실히 본 한케이스만 얘기드리겠 습니다 

변호사 분이 하신건 아니고 브로커분이 하신 케이스를 직접 본적이 있습니다 

7년전 쯤 얘기 였구요 자세한 내용을 드리기는 좀 그래서 얘기 못드리지만 

불체자 이셨는데 출국안하시고 영주권 배우자분 만나서 바로 신분 받으시는거 봤습니다 참고만 하세요 ^^  

비공개 님

불체자였는데 출국 안하고 영주권 배우자분 만나서 영주권 받는 경우, 그 불체자분이 245(i) 조항의 혜택을 누릴 수 있는 경우면 충분히 가능합니다. 그리고 이것은 법적으로 가능한 것이기에 이루어진 일이지 브로커가 무슨 뾰족한 수가 있어서 그런 것은 아닐 것으로 봅니다 (만일 법적으로 불가능 한 것을 이루어 냈다면 그건 서류를 위조해서라고 볼 수 밖에 없는 것이 되는데, 제 아무리 법을 준수하고 245(i) 조항을 잘 적용시켜 일을 가능하게 만든 브로커여도 욕을 얻어먹기가 십상이죠.) 이 경우, 후에 한국으로 나가지 않고 영주권을 받는 것이 주목할 만한 부분인데 이 부분은 원글님이 말씀하시는 "한국에 나가서 영주권을 신청해서받았다"는 케이스와는 100% 틀린 경우 입니다.

비공개 님 답변

쌍금별 채택 272 채택율 31.7% 질문 0 마감률 0%

"학생 신분을 살려서 그리고 최종적으로 한국에 나가서 영주권을 신청해서 받았다" 

 

흔하지는 않지만 이 것이 가능한 경우가 있긴 합니다. 예를 들어, 학생신분이던 한 사람이 어느 싯점에서 당사자가 나쁜 일을 하거나 한 게 아닌데 이민국에서 서류상 표면적으로 뭔가 잘 못 됐다고 판단하고 거절한 것을 시간이 지나면서 재고나 리뷰 또는 재심을 통해 이민국의 잘 못이 인정되고 학생 신분이 복원된 후 합법적으로 있다가 나갔고, 나간 후에도 불체 기간이 없는 것으로 판정됐거나 180일 미만이었다면, 후에 (취업이민인지 가족초청인지를 안 써서 모르지만) 영주권을 신청해서 받는 것이 가능합니다. 또 다른 경우는 1997년 9월 이전에는 3년이나 10년 벌칙 규정이 없었기 때문에 그때까지는 불법체류를 오래 하고도 영주권 받는데 문제가 없던 시절의 경우일 수 있는데 이 때는  수속하다가도 나가고 수속이 끝나고 나가서 이민비자를 받아 올 수 있는 등 대체적으로 쉬웠어요. 만일 이런 경우가 아니고 변호사가 이민국에 그 어떤 방법으로 서류를 조작하거나 위조를 해서 성공을 했다면 그 변호사는  합법적으로는 불가능한 것을 가능케 하는 그런 "재주"가 있는 것으로 봐야 하겠죠.

 

아무튼, 본인의 경우를 예로 들어 이야기를 하자면 우선 누군가 초청을 해 줄 사람이 있어야 하는데 가장 흔하고도 어려운 경우가 시민권자의 배우자로써 영주권을 신청하는 것 이겠지요. 만일 이렇게 한다면 굳이 한국까지 나갈 필요는 없습니다. 반대로 결혼으로가 아니고 취업이민이라도 해서 영주권을 신청하신다면 취업이라는 단어에서 느끼셨겠지만 이 것 역시 누군가가 본인을 초청해 줘야 한다는 뜻이 됩니다. 즉, 스폰서가 있어야 하죠. 하지만 불체에 관한 문제가 있어서 나가서 대사관 인터뷰를 거쳐야 하는데 인터뷰를 하다가 입국불허 문제가 붉어지면 결국 나간 날로부터 3년~10년 이내에 들어오지 못하게 됩니다.

 

아무튼 변호사가 가능하다고 한 것이 아시는 분의 경우와 비슷하다고 본인의 경우도 가능할 것으로 놓고 볼 것이 아니라 본인의 경우를 단독으로 놓고 봤을때 가능한 것이냐를 봐야 합니다. 그러므로 적어도 다른 두 사람 정도의 이민변호사를 만나 자세한 상담을 해 보시길 권합니다. 

"학생 신분을 살려서 그리고 최종적으로 한국에 나가서 영주권을 신청해서 받았다" 

 

흔하지는 않지만 이 것이 가능한 경우가 있긴 합니다. 예를 들어, 학생신분이던 한 사람이 어느 싯점에서 당사자가 나쁜 일을 하거나 한 게 아닌데 이민국에서 서류상 표면적으로 뭔가 잘 못 됐다고 판단하고 거절한 것을 시간이 지나면서 재고나 리뷰 또는 재심을 통해 이민국의 잘 못이 인정되고 학생 신분이 복원된 후 합법적으로 있다가 나갔고, 나간 후에도 불체 기간이 없는 것으로 판정됐거나 180일 미만이었다면, 후에 (취업이민인지 가족초청인지를 안 써서 모르지만) 영주권을 신청해서 받는 것이 가능합니다. 또 다른 경우는 1997년 9월 이전에는 3년이나 10년 벌칙 규정이 없었기 때문에 그때까지는 불법체류를 오래 하고도 영주권 받는데 문제가 없던 시절의 경우일 수 있는데 이 때는  수속하다가도 나가고 수속이 끝나고 나가서 이민비자를 받아 올 수 있는 등 대체적으로 쉬웠어요. 만일 이런 경우가 아니고 변호사가 이민국에 그 어떤 방법으로 서류를 조작하거나 위조를 해서 성공을 했다면 그 변호사는  합법적으로는 불가능한 것을 가능케 하는 그런 "재주"가 있는 것으로 봐야 하겠죠.

 

아무튼, 본인의 경우를 예로 들어 이야기를 하자면 우선 누군가 초청을 해 줄 사람이 있어야 하는데 가장 흔하고도 어려운 경우가 시민권자의 배우자로써 영주권을 신청하는 것 이겠지요. 만일 이렇게 한다면 굳이 한국까지 나갈 필요는 없습니다. 반대로 결혼으로가 아니고 취업이민이라도 해서 영주권을 신청하신다면 취업이라는 단어에서 느끼셨겠지만 이 것 역시 누군가가 본인을 초청해 줘야 한다는 뜻이 됩니다. 즉, 스폰서가 있어야 하죠. 하지만 불체에 관한 문제가 있어서 나가서 대사관 인터뷰를 거쳐야 하는데 인터뷰를 하다가 입국불허 문제가 붉어지면 결국 나간 날로부터 3년~10년 이내에 들어오지 못하게 됩니다.

 

아무튼 변호사가 가능하다고 한 것이 아시는 분의 경우와 비슷하다고 본인의 경우도 가능할 것으로 놓고 볼 것이 아니라 본인의 경우를 단독으로 놓고 봤을때 가능한 것이냐를 봐야 합니다. 그러므로 적어도 다른 두 사람 정도의 이민변호사를 만나 자세한 상담을 해 보시길 권합니다. 

비공개 님 답변

해골 채택 1 채택율 33.3% 질문 2 마감률 0%

그 어떤 방법이든, 돈 많이 들고, 시간많이 들고, 확실하지 않은, 합법이 아닌 취득은 하지마세요. 

물론 불체로 20년 살면 그런 마음이 들수도 있을거같아요. 하지만 제 주변에 결혼영주권 돈 으로 한 사람이 있거든요. 나중에 그 배우자가 완전 또라이 였는데 돈을 계속 요구하고 골치 아팠어요. 나중에 이혼도 안해주고 암튼.. 구질구질.. 몇년에 걸쳐 결국 서류 이혼 해서 끝났지만.. 그리고 또 아는 사람의 지인은 10년넘게 불체로 결혼영주권 한다 돈 줬는데 여자가 사라져 버렸구요. 한국나가면 못오니까 사기 치는거같아요.

불체 인데 몇천만원 들여서 캐나다로 어떻게 갔다가 한국갔다 온 사람 이야기는 들었어요. 어떤 방법이 있기는 한건 맞는거 같은데, 그렇게 다녀오는거랑, 서류랑은 다른 문제아닐까요? 판단은 본인이 하는거니까요. 

그 어떤 방법이든, 돈 많이 들고, 시간많이 들고, 확실하지 않은, 합법이 아닌 취득은 하지마세요. 

물론 불체로 20년 살면 그런 마음이 들수도 있을거같아요. 하지만 제 주변에 결혼영주권 돈 으로 한 사람이 있거든요. 나중에 그 배우자가 완전 또라이 였는데 돈을 계속 요구하고 골치 아팠어요. 나중에 이혼도 안해주고 암튼.. 구질구질.. 몇년에 걸쳐 결국 서류 이혼 해서 끝났지만.. 그리고 또 아는 사람의 지인은 10년넘게 불체로 결혼영주권 한다 돈 줬는데 여자가 사라져 버렸구요. 한국나가면 못오니까 사기 치는거같아요.

불체 인데 몇천만원 들여서 캐나다로 어떻게 갔다가 한국갔다 온 사람 이야기는 들었어요. 어떤 방법이 있기는 한건 맞는거 같은데, 그렇게 다녀오는거랑, 서류랑은 다른 문제아닐까요? 판단은 본인이 하는거니까요. 

비공개 님 답변

동별 채택 2 채택율 1% 질문 0 마감률 0%

한번해보세요 도전하는 당신이아름답습니다

잃는것도있겠지만 소중한 경험입니다 실패를두려워하지마세요

가즈아!!!!

한번해보세요 도전하는 당신이아름답습니다

잃는것도있겠지만 소중한 경험입니다 실패를두려워하지마세요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