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주 멘토링

rollingBanner
rollingBanner

헤코분들은 타인종 누구랑 가장 잘 어울리시나요?

물방울갯수 10

무지 다문화적인 회사를 다니고 있습니다. 직업 특성상 동양인들이 별로 없습니다.

백인이 40% 정도이고 35%가 흑인 20% 남미계 그리고 동양인이 한 5%인데요


전 개인적으로 남미/스페니쉬계 애들이 제일 친근하고 문화도 조금 더 비슷한것같아요. 그들만의 긍정적인 마인드도 좋구 가족처럼 챙겨주는 그런 분위기도 살짝 있는것같구요. 팟럭같은거 할때 그들만의 문화의 음식도 가지고 오고


백인들은 미안하지만 '노잼' 이라고 해야할까요...대화 주제 한계도 있고 뭔지 모르게 그냥 소수인종들은

무시하는 그런 뉘양스가 기본적으로 깔려있는것같고 본인들이 하는 생활/행동/관심거리 가 미국의 전부인줄 착각하는 그런 분위기? 그리고 둘러보면 차별 안하는척 하면서 꼭 지들끼리만 어울립니다. 팟럭할때 백인들은 꼭 단음식 디저트 쪽을 많이 가지고 오더군요...lack of culture인건지 게으른건지


흑인애들은 오히려 백인보단 쉽게 더 다가가게 되는것같아요 (저 BLM 지지자 아니고 현재 동양인 폭행 사건 범인들이 대부분 흑인인거 알고있습니다). 같은 소수라서 그런지 몰라도 백인보단 훨씬 더 솔직한것같아요. 흑인들만의 유쾌함도 있구요. 팟럭에서 이들은 보통 피자를 한판 사오던가 하더라구요


동양인들 쪽에선 중국인보단 필리핀 애들이 훨씬 더 친근한것같구요. 그 다음으로는 배운(??) 인도 애들 정도. 팟럭때 동양계들도 꼭 지들만의 문화의 음식을 가지고 오더라구요.


여러분들은 어떠세요?

비공개 Queens 미국생활 조회수 584 신고 신고하기

답변하시면 내공 10점을, 답변이 채택되면 내공 10점과 물방울 10개를 드립니다.

님, 멘토가 되어 주세요.

답변하시면 내공 10점을, 답변이 채택되면 내공 10점과 물방울 10개를 드립니다.

비공개 님 답변

은별 채택 36 채택율 20.3% 질문 23 마감률 0%
menu

전 남미친구들을 제일 처음 만났고

만나다보니 문화 자체가 맞지 않았습니다.

술 파티 이성 그리고 가족

이보다 중요한게 없는듯 보였습니다.

싫지는 않았지만 지속적으로 만나다보니 저도 생활이 바뀌는듯하여 거리를 두며 만났습니다.


그리고 지금은 업무차 알게된 흑인들이 있는데

지금까지 만나온 백인 스페니쉬 아시안보다 저에게는 흑인친구들이 가장 잘 맞습니다.

겉으론 쿨한척하고 강한척하지만 외강내유스타일입니다.

속은 여리고 섬세한친구들도 많고 유쾌하고요.

항상 진심으로 대해줍니다. 싫은건 싫다. 좋은건 좋다. 확실해요.

단점이라면 인내심이 부족한것 같습니다.

물론 아닌사람도 있겠지만.


백인들 경우 아무리 친해져도 베스트프렌드가 되기 힘든?

그런 느낌을 종종 받았습니다. 제가 다가가려해도 거리가 유지되는....

친구를 만나도 단기간만에 연락이 끊기는....

이거또한 문화차이라고 생각하지 인종의 차이라고는 못 느낍니다.


제가 느낀 인종중에 가장 부럽다고 느낀 인종이 중국인들입니다.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지만 그중 하나가 의리 하나는 최곱니다.

알고지내면 손해볼게 없는 친구들입니다.


지금 연락하는 인종은 중국친구들과 흑인친구들밖에 없습니다.


근데 미국에서 살면서 느낀건

인종을 따지기보다 사람 개개인의 차이가 있을뿐

사람사는게 거기서 거기인걸 알았습니다.

전 남미친구들을 제일 처음 만났고

만나다보니 문화 자체가 맞지 않았습니다.

술 파티 이성 그리고 가족

이보다 중요한게 없는듯 보였습니다.

싫지는 않았지만 지속적으로 만나다보니 저도 생활이 바뀌는듯하여 거리를 두며 만났습니다.


그리고 지금은 업무차 알게된 흑인들이 있는데

지금까지 만나온 백인 스페니쉬 아시안보다 저에게는 흑인친구들이 가장 잘 맞습니다.

겉으론 쿨한척하고 강한척하지만 외강내유스타일입니다.

속은 여리고 섬세한친구들도 많고 유쾌하고요.

항상 진심으로 대해줍니다. 싫은건 싫다. 좋은건 좋다. 확실해요.

단점이라면 인내심이 부족한것 같습니다.

물론 아닌사람도 있겠지만.


백인들 경우 아무리 친해져도 베스트프렌드가 되기 힘든?

그런 느낌을 종종 받았습니다. 제가 다가가려해도 거리가 유지되는....

친구를 만나도 단기간만에 연락이 끊기는....

이거또한 문화차이라고 생각하지 인종의 차이라고는 못 느낍니다.


제가 느낀 인종중에 가장 부럽다고 느낀 인종이 중국인들입니다.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지만 그중 하나가 의리 하나는 최곱니다.

알고지내면 손해볼게 없는 친구들입니다.


지금 연락하는 인종은 중국친구들과 흑인친구들밖에 없습니다.


근데 미국에서 살면서 느낀건

인종을 따지기보다 사람 개개인의 차이가 있을뿐

사람사는게 거기서 거기인걸 알았습니다.

비공개 님

제가 느끼는 점과 똑같습니다

건강 답변

동별 채택 2 채택율 8.7% 질문 26 마감률 0%
menu

식도락 좋아하시는 분 같습니다.

말씀하시는데 음식 얘기에 대한 비중이 높고 디테일합니다.

potluck 만이 아니고 같이 외식도 하신적 있으실텐데 어느 음식점에 가서 어떤 메뉴를 고르시고 맛은 어떠하고 상대의 식성은 어떠했는지도 말씀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실제로 자세히 말씀해주실수 있을것 같습니다.

식도락 좋아하시는 분 같습니다.

말씀하시는데 음식 얘기에 대한 비중이 높고 디테일합니다.

potluck 만이 아니고 같이 외식도 하신적 있으실텐데 어느 음식점에 가서 어떤 메뉴를 고르시고 맛은 어떠하고 상대의 식성은 어떠했는지도 말씀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실제로 자세히 말씀해주실수 있을것 같습니다.

헤쉐드 답변

동메달 채택 390 채택율 22% 질문 40 마감률 0%
menu

인종 차이보다는 약간의 문화차이와 개인차가 아닐 까 생각을 하네요.

백인은 이렇다 이야기 하는데 사실 백인이라기 보다는 미국인의 경우이겠지요. 미국인들은 friend와 acquintance를 구분합니다. 친구와 아는 사람 정도일텐데 본인이 느끼기에 쉽게 연락이 끊어진다거나 거리감이 느껴진다면 미국얘는 본인을 친구라고 생각하기 보다는 그냥 아는 사람 정도로 생각했다는 것이겠죠. 또한 백인의 경우에도 미국얘들하고 유럽얘들은 또 많이 다릅니다. 유럽 얘들은 스페인, 프랑스, 이탈리아 얘들하고 독일, 네덜란드 얘들은 또 많이 다르죠. 또 러시안 얘들도 완전히 다릅니다. 개인적인 생각은 백인얘들과 한국 사람들이 잘 못 어울리는 이유 중 하나가 얘네들은 개인주의가 매우 심하기 때문이 아닌가 생각을 하네요. 즉, 내것에 대한 생각이 굉장히 강하기 때문에 한국 사람처럼 뭐 시켜서 같이 나눠먹고 하는 경우 많지 않죠. 한국 사람 느낌으로는 뭔가 야박한 느낌... 유럽의 각 나라가 다르게 느껴지는 것도 이런 개인주의적 편차가 아닐까 생각을 합니다.

남미도 브라질 얘들하고 콜럼비아-베네주엘라 얘들하고 푸에르토리코 같은 섬 나라얘들과 멕시칸 얘들이 또 조금씩 다 다릅니다. 보편적으로는 가족 중심인 것 같으면서도 맨날 바람 피울 생각만 하는 것 같고 그러면서도 가족 이야기만 나오면 자기 희생을 마다하지 않는 뭔가 이해하기 힘든 부분들이 있더군요. 뭔가 백인과 남미얘들은 극과 극의 분위기 인 것 같습니다.

아시안 사람들은 그냥 편하지만, 한국 사람과 중국사람, 대만사람, 일본 사람, 필리핀 사람, 태국 사람 다 다르죠. 개인적으로 보면 한국 사람들은 일본사람이랑 아니면 미국에서 태어난 중국 사람들이랑 제일 잘 어울리는 것 같더군요.

개인적으로 저는 흑인들하고는 별로 어울려 본적이 없는 것 같아 쓸 말이 없네요. 제가 개인적으로 별로 좋은 경험들이 없어서 별로 친해지고 싶은 생각이 없었던 것이 이유이기도 하고요.

너무 두리뭉실하게 썼는데 그 이유는 여러명을 만나 보면서 같으면서도 다른 면들이 많기 떄문에 인종에 대한 어떤 선입견을 가질 필요가 없지 않나 하는 생각에서 그러했습니다. 한국 사람도 사람마다 다른데 경상도 사람 전라도 사람 자꾸 뭔가 나눠서 생각을 하다보면 너무 많은 것을 놓치고 있지 않나 생각을 해보네요.

인종 차이보다는 약간의 문화차이와 개인차가 아닐 까 생각을 하네요.

백인은 이렇다 이야기 하는데 사실 백인이라기 보다는 미국인의 경우이겠지요. 미국인들은 friend와 acquintance를 구분합니다. 친구와 아는 사람 정도일텐데 본인이 느끼기에 쉽게 연락이 끊어진다거나 거리감이 느껴진다면 미국얘는 본인을 친구라고 생각하기 보다는 그냥 아는 사람 정도로 생각했다는 것이겠죠. 또한 백인의 경우에도 미국얘들하고 유럽얘들은 또 많이 다릅니다. 유럽 얘들은 스페인, 프랑스, 이탈리아 얘들하고 독일, 네덜란드 얘들은 또 많이 다르죠. 또 러시안 얘들도 완전히 다릅니다. 개인적인 생각은 백인얘들과 한국 사람들이 잘 못 어울리는 이유 중 하나가 얘네들은 개인주의가 매우 심하기 때문이 아닌가 생각을 하네요. 즉, 내것에 대한 생각이 굉장히 강하기 때문에 한국 사람처럼 뭐 시켜서 같이 나눠먹고 하는 경우 많지 않죠. 한국 사람 느낌으로는 뭔가 야박한 느낌... 유럽의 각 나라가 다르게 느껴지는 것도 이런 개인주의적 편차가 아닐까 생각을 합니다.

남미도 브라질 얘들하고 콜럼비아-베네주엘라 얘들하고 푸에르토리코 같은 섬 나라얘들과 멕시칸 얘들이 또 조금씩 다 다릅니다. 보편적으로는 가족 중심인 것 같으면서도 맨날 바람 피울 생각만 하는 것 같고 그러면서도 가족 이야기만 나오면 자기 희생을 마다하지 않는 뭔가 이해하기 힘든 부분들이 있더군요. 뭔가 백인과 남미얘들은 극과 극의 분위기 인 것 같습니다.

아시안 사람들은 그냥 편하지만, 한국 사람과 중국사람, 대만사람, 일본 사람, 필리핀 사람, 태국 사람 다 다르죠. 개인적으로 보면 한국 사람들은 일본사람이랑 아니면 미국에서 태어난 중국 사람들이랑 제일 잘 어울리는 것 같더군요.

개인적으로 저는 흑인들하고는 별로 어울려 본적이 없는 것 같아 쓸 말이 없네요. 제가 개인적으로 별로 좋은 경험들이 없어서 별로 친해지고 싶은 생각이 없었던 것이 이유이기도 하고요.

너무 두리뭉실하게 썼는데 그 이유는 여러명을 만나 보면서 같으면서도 다른 면들이 많기 떄문에 인종에 대한 어떤 선입견을 가질 필요가 없지 않나 하는 생각에서 그러했습니다. 한국 사람도 사람마다 다른데 경상도 사람 전라도 사람 자꾸 뭔가 나눠서 생각을 하다보면 너무 많은 것을 놓치고 있지 않나 생각을 해보네요.

비공개 님 답변

동별 채택 28 채택율 11% 질문 70 마감률 0%
menu

두루두루

두루두루

비공개 님 답변

동별 채택 2 채택율 6.7% 질문 1 마감률 0%
menu

1) 스페니시

2) 이민자 아닌 동양계 미국인들

3) 백인/흑인 비슷


1) 스페니시

2) 이민자 아닌 동양계 미국인들

3) 백인/흑인 비슷


Tesla 답변

동별 채택 17 채택율 10.2% 질문 105 마감률 0%
menu

32년 동안 직장 생활하면서 백인 위주였으나 그외 인종들과 비교해 보면

저는 흑인들이 가장 마음에 들었습니다.

조금씩 사귀어가는 과정 속에서 깨달은 바입니다.

32년 동안 직장 생활하면서 백인 위주였으나 그외 인종들과 비교해 보면

저는 흑인들이 가장 마음에 들었습니다.

조금씩 사귀어가는 과정 속에서 깨달은 바입니다.

비공개 님

저는 도매상 창고에서 일할때 네팔 티벳 방글라데시 스패니시 한국사람 이런 나라 사람들하고 일을 해봤습니다 그리고 마트에서 일할때 스패니시 티벳 이런 사람들하고 일을 해봤습니다 그중에서 스패니시 친구들하고 일할때가 가장 괜찮았습니다 그리고 위에 하나 빼먹은 나라 스리랑카 사람들 동남아시아 국가 직원들은 일을 열심히 하는데 좀 2 % 부족한 느낌 제일 기분 나쁘게 일했던 직원들은 스리랑카 그 나라가 거의 중국에 의존해서 사는 나라라 그런지 한국사람들하고 못 어울려요 그냥 지극히 개인적인 제 느낌입니다